‘키스 먼저 할까요’ 신예 기도훈, 통했다! 이게 바로 씬스틸러!

  2018년 03월 07일

드라마 끝난 후 실시간 검색어 등 “화제”! 여성 시청자들 심쿵!
여심 강탈한 훈훈한 매력! 비주얼 + 큰 키 + 연기력 삼박자 갖춘 신예 등장!


‘키스 먼저 할까요’의 신예 기도훈(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기도훈은 SBS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극본 배유미, 연출 손정현)’에서 경수(오지호 분)의 카페에서 일하는 바리스타로 양쪽 청력을 잃었지만 상대 입 모양을 보고 의사소통이 가능한 청년 여하민 역을 맡아 출연 중이다.

6일 방송분에서 여하민은 농구대에 농구공이 걸려 쩔쩔 매고 있는 학생들을 위해 큰 키를 이용해 공을 빼내 도움을 주고, 완벽한 농구 실력까지 선보이며 훈훈한 매력을 발산했다.

이어 잘못을 해놓고도 뭐든지 돈으로 해결하려는 손이든(정다빈 분)에게 분노하고 꼭 사과를 받아내겠다는 결심을 하는 여하민과 그런 여하민을 보고 반한 듯 심장이 두근거리고 당황하는 손이든의 모습이 동시에 그려지며 앞으로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전개 될 지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아냈다.

이러한 과정에서 기도훈은 신예임에도 불구하고 자연스럽게 청력 잃은 연기를 안정적으로 소화하고, 잘생긴 외모와 완벽한 신체 비율로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는 등 시청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모델 출신다운 큰 키에 신선한 얼굴이 강점인 기도훈은 지난 해 데뷔 해 MBC 월화드라마 ‘왕은 사랑한다’, KBS 드라마스페셜 ‘슬로우’ 등의 작품에서 안정된 연기력으로 활약하며 앞으로가 더욱 기대되는 배우다.

한편, 기도훈이 활약하고 있는 SBS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는 좀 살아본 어른들의 의외로 서툰 사랑을 그린 멜로드라마로, 동 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순항 중이다.

'我们应该先接吻?' KI DO HUN,谢谢!这是一个瘦小的酒杯!

  2018年 03月 07日

戏后,“真实”的话题如实时搜索!女观众心跳!
吸引女孩心中的魅力!视觉+大关键+三重动作的全新外观!


KI DO HUN HUN(SM)的'我们应该先接吻?'正在收集主题。

KI DO HUN是一位在SBS剧集“我们应该先接吻?”在咖啡馆工作的咖啡师,但他扮演一个年轻人的角色,他可以通过看到对方嘴巴的形状与他的伴侣进行交流。

6日,哈门帮助学生用大键帮助篮球运动员打篮球,帮助他们完善篮球技术,散发出温暖的魅力。

然后,在此期间,我不禁注意到,我没有办法犯错,但我不想害怕。而观众的好奇心将会如何演变这两者之间的关系。

在这个过程中,尽管作为一个新人,基多恩自然能够自然消化吸烟的听力损失,并且受到观众很多关注,比如外形美观和身材比例完美。

KI DO HUN,这位模特拥有强大面貌的演员,去年首次亮相,是一位在MBC剧集“The King in Love”等作品中有望稳定演出的演员,和KBS电视剧特别的“SLOW”。

另一方面,由KI DO HUN演奏的SBS电视剧“我们应该先接吻?”是一部对长期居住的成年人产生惊喜的情节剧,并且以收视率排名第一同一时区。

- Google translation.

「Should We Kiss First?」KI DO HUN、通じた!これがまさにシーン・スティラー!

  2018年 03月 07日

ドラマ終了後リアルタイム検索語など「話題」!女性視聴者たちシムクン!
女性の心を奪った魅力!ビジュアル+大きなキー+演技力三拍子揃った新鋭登場!


「Should We Kiss First?」のKI DO HUN(SM)が話題を集めている。

KI DO HUNはSBSドラマ「Should We Kiss First?」で硬水(オ・ジホ)のカフェで働くバリスタで両側聴力を失ったが、相手の口の形を見て意思疎通が可能な青年よハミング役を担って出演している。

6日放送分で開きハミングはフープにバスケットボールボールかかっ途方結びいる学生のための大規模なキーを利用してボールを取り出し助けを与え、完璧なバスケットボールの実力まで披露温かい魅力を発散した。

続いて過ちをしておいても何でもお金で解決しようとする手でも(チョン・ダビン分)に怒って必ず謝罪を引き出すという決意をする以上ハミングとその余ハミングを見て惚れたよう心臓がドキドキパニック手でもの姿が同時に描かされ、今後の二人の関係がどのように展開されるか、視聴者の好奇心を誘った。

このような過程でKI DO HUNは新鋭であるにもかかわらず、自然に聴力を失った演技を安定的に消化して、ハンサムなルックスと完璧なプロポーションでリアルタイム検索語に上がるなど、視聴者の関心を一身に受けた。

モデル出身らしい大きなキーに新鮮な顔が強みであるKI DO HUNは去年デビューしてMBCドラマ「The King in Love」、KBSドラマスペシャル「SLOW」などの作品で安定した演技力で活躍し、今後はより一層期待される俳優だ。

一方、KI DO HUNが活躍しているSBSドラマ「Should We Kiss First?」は、いくつかの生きた大人の意外下手な愛を描いたメロドラマで、同時間帯視聴率1位を記録して巡航中だ。

- Google translation.

'Should We Kiss First?' KI DO HUN, THANK YOU! This is a thin stiller!

  Mar 07, 2018

After the drama, "real" topics such as real-time search! Female viewers heartbeat!
Attracted charm of a girl's heart! Visual + big key + new appearance featuring triple action!


KI DO HUN (SM) of 'Should We Kiss First?' Is gathering topics.

KI DO HUN is a barista working in a cafe in the SBS drama 'Should We Kiss First?', But he is on the role of a young man who can communicate with his partner by seeing the shape of the opposite mouth.

On the 6th, Hahmun helped the students with the big keys for helping the basketball players in the basketball field, helping them to perfect the basketball skills and emanating the warm charm.

Then, in the meantime, I can not help but notice that there is no way I can make a mistake, but I do not want to be afraid. And the curiosity of viewers how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two will evolve in the future.

In this process, KI DO HUN was able to steadily digest the smoke hearing loss naturally despite being a new person, and received a lot of attention from viewers, such as a good looking appearance and a perfect body ratio.

KI DO HUN, who has a strong face with a big face from the model, has made his debut last year and is an actor who is expected to play an active role in stable performance in works such as MBC drama 'The King in Love' and KBS drama special 'SLOW'.

On the other hand, SBS drama 'Should We Kiss First?', Played by KI DO HUN, is a melodrama with a surprise love of the adults who have lived a long time, and is in the first place with the audience rating of the same time zone.

- Google translation.

smtown KI DO HUN
  • There are no comments. Leave the first comment